'전체'에 해당되는 글 12건

맛집

수정산 공영주차장에 주차하고 오른쪽으로 난 계단길을 오르면 바로 나타나는 수정산 빈대떡.

들어가 보니 홀, 안방, 건넌방까지 자그마한 공간들이 몇 군데나 있다.

메뉴도 식사, 안주 등 종류도 다양하다.

우리는 빈대떡, 콩나물국밥만 먹었는데 남자사장님의 솜씨가 대단하다.

예약 손님도 두 팀이나 있다. 등산로 입구인데다 마을과 연결되어 있어 등산손님, 마을손님 다 올 수 있는 곳이다.

닭발이 먹고 싶었는데 다음을 기약한다. 가게에서 내려다 보이는 부산앞바다, 북항대교, 영도 봉래산, 해운대까지 전망도 좋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동구 수정동 600-6 | 수정산공영주차장
도움말 Daum 지도
0 0
맛집
극히 주관적인 맛 평가 : ★★★★☆
주소 :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남계길3
전화 : 043-285-0014

큰 가마솥이 2개나 걸려 있는데 오후라서 이미 작업은 끝난 듯~~~

넓은 식당안은 손님이 많은 편이고 셀프반찬배식대, 누룽지셀프배식대도 있어 마음 편하게 먹을 수 있다.

 정식을 시키니 청국장, 순두부, 비지장 세 개가 셋트로 나오는데 비지장맛이 일반적으로 먹던 맛이 아니고 고기를 갈아서 같이 넣은 것 같아 약간 특이했다.

별로 특별한 것은 없었고 깻잎 장조림이 입에 잘 맞았다.
0 0
맛집
대방역에서 내려 사울여성플라자앞에 있는 약간 반지하 가게~~~
횟집인데 혼자 다녀 회는 먹지 못하고 알탕, 회초밥을 시켜 먹었다.
알탕 8000원인데 개운하고 시원해 다시 또 먹으러 갔다.
하루는 회초밥을 먹었는데 가격은 12000원. 회가 싱싱해서 꿀맛이다.
다시 대방쪽에 가면 꼭 찾고 싶은 집.

 전화 02-826-1199
 주소 서울 동작구 알마타길 13-9
0 0
맛집
읍내에 있는 자그마한 식당이다.

직접 두부를 만든단다.

밥은 찰지고 순두부는 구수하고 시금치나물, 콩나물도 맛깔나다. 조기새끼 두 마리도 입에 착착 감긴다. 1인분치곤 반찬의 양이 많이 어쩔 수 없이 남겼다. 너무 많다니까 '작게 주면 기분 안 좋다'고 한다. 강화도 인심이다.
0 0
맛집
세훈이 생일, 일식집으로 가다 수 손짜장으로 차를 돌렸다.
주차장엔 차를 댈 곳이 없을 정도로 차가 많다. 큰 애가 코스 A를 시킨다. 3~4 인용 먹을 양이란다.
먼저 탕수육이 나온다. 깔끔하고 담백하고 소스도 개운하다. 합격!
두 번째는 양장피가 나오는데 가운데 새우랑 채소 볶은 것을 올렸는데 이것도 맛이 깔끔하니 좋다. 합격!
세 번째는 짬뽕국물~~~칼칼하니 입안이 시원하다.
그런데 양이 너무 많아 이미 배가 차 버렸다.
마지막으로 쟁반짜장, 역시 푸짐하고 약간 달짝했지만 맛은 좋다. 그러나 이미 꽉 찬 배 때문에 반은 남겼다.
어쨌던 또 찾고 싶은 집!

전화 055-336-0331
주소 경남 김해시 분성로 545
극히 주관적 평가 ★★★★☆
0 0
맛집
작은 아들추천으로 간 집.
좁은 식당안은 사람들로 북적인다. 괜히 기대된다. 작은 아들이 수육 작은 것과 공기밥 하나를 주문한다.
밑반찬이 나오고 조금 있다 수육이 나온다. 부추무침이 상큼하고 김치도 직접 담근 것 같다.
수육 찍어 먹는 장이 특이하다. 젓갈에 고추가루, 겨자까지~~~특이하지만 맛은 좋았다. 수육도 부드럽고 담백하다.  국물이 다소 짠 게 흠이다.
돼지국밥 국물은 그릇에 반 정도되게 2사람분이 나온다.
사람들이 너무 많아 다소 정신이 없다.

전화 051-628-7020
주소 부산 남구 유엔평화로 35-1
극히 주관적 평가 : ★★★☆☆

0 0
분류없음
삼천포대교 아래 실안노을길따라 조그만 어촌마을.
이름도 정겨운 추억횟집.
소박한 집에 젊은 사장님이 듬직하다.
여자 5명에 맞는 양을 주문하니 "70000원짜리 대자"를 시키란다.
개불철에라 개불도 먹고 싶었지만 못 먹는 친구 있어 패스!

해삼, 굴, 인디언 감자 등 간단한 에피타이저가 먼저 나온다.
곧 이어 정구지전~~

바싹하게 구워져 감칠 맛이 난다.
소박한 듯 보이지만 해삼, 굴은 싱싱하여 입안을 상큼하게 적시고 채소들도 달짝한 게 자꾸 손이 가게 만든다.

곧 이어 본음식 회 등장.
네 가지 생선 종류를 설명했는데 기억이 안난다. 어쨌던 쫄깃쫄깃하여 입에 착착 감겼다. 봄동과 미역에 싸 먹어도 맛있고 그냥 먹어도 맛있었다.

매운탕도 개운하고 밑반찬, 특히 멸치젓도 무척이나 맛있어 밥을 다 비웠다.
다음 사천여행때 다시 찾고 싶은 곳이다.
전화번호 : 055-833-9029
최 운 사장님 010-3875-2202
주소 : 경남 사천시 실안선창길 34-10
0 0
맛집
버팀목 친구들과 간 정선여행
1박을 하고 2끼를 해결한 옥산장
정선을 지키고 있는 전옥매여사가 고마운 마음으로 음식을 차려 주다 식당에 숙소까지 운영하고 있는 곳!

깔끔한 한옥을 새로 지었다. 거기에 방을 넣어 숙소와 식당을 겸하고 있다. 

저녁은 곤드레정식!
그런데 반찬이 한결같이 정갈하고 너무 맛있다. 정선에서만 먹을 수 있는 감자버무리가 특별했고 감자떡, 더덕구이, 나물 등도 모두 맛나다. 몇 번의 리필 후 정선곤드레 막걸리를 곁들이니 세상 부러운 게 없다.

식사 후 전옥매여사의 살아온 이야기와 주위에서 20여년 간 주운 돌에 얽힌 이야기를 들으며 지역 여행의 묘미를 절감한다. 이야기 후 들려준 정선아리랑, 답가 밀양아리랑~~~정선에서의 넉넉하고 행복한 하루다.

둘째 날 아침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청국장이다. 구수한 냄새가 입맛을 자극한다. 특이한 것은 과일, 무를 채 써 만든 냉국~ 시원하며 달달하며 깔끔하다.
이런 밥상에서 제일 힘든 건 수저를 놓는 일.
결국 더 들어갈 틈이 없고서야 수저를 놓으며 아쉬움을 남긴다.
정선가면 꼭 다시 가고 싶은 곳!!!!!
0 0
분류없음
충무, 통영의 옛이름
중앙시장 주변으로 맛집들이 즐비하다. 몇 년 전 충무김밥 먹으러 그냥 들어간 집에서 실망한 적이 있어 인터넷 검색을 해서 백종원의 3대천왕에 출연한 집으로 발길을 옮겼다.

충무김밥의 맛은 무김치와 오뎅오징어무침의 맛에 좌우된다. 이 집은 오뎅오징어무침이 고소하면서 물이 질퍽거리지 않고 깔끔하다. 시락국은 멸치 국물의 일반적인 맛이고 무김치도  특별하진 않다. 이 미묘한 한 가지의 반찬이 맛집을 결정한다.

맛있는 김밥으로 한 끼를 채우니 행복하고 든든하다.

다음에도 충무김밥은 고민없이 이 집이다.
0 0
분류없음
장유 율하 카페거리~~~
점심 먹고 장소 옮기지 않고 커피도 마실 수 있어 선택한 곳.

9900원 세트메뉴 주문하니 스프, 빵, 함박, 샐러드까지 함께 나온다.

토마토소스함박, 파인치즈함박을 시켰는데 고기를 좋아하지 않는 나도 깨끗하게 비울 수 있다.
숙주를 살짝 볶아 곁들인 게 특이하다.

점심 시간이라 자리가 부족할 정도로 붐빈다. 메뉴 때문인지 초등생부터 중년까지 다양하다.
넓은 창문으로 바깥 구경하며 한 끼 점심 식사 자리로 굿!

극히 주관적 평가 ★★★★★
0 0
1 2
블로그 이미지

새로운 세상을 향해 가다 잠깐씩 쉬며 여유를 갖는 시간 그 시간을 이 블로그와 함께 한다.

단미나르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