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읍내에 있는 자그마한 식당이다.

직접 두부를 만든단다.

밥은 찰지고 순두부는 구수하고 시금치나물, 콩나물도 맛깔나다. 조기새끼 두 마리도 입에 착착 감긴다. 1인분치곤 반찬의 양이 많이 어쩔 수 없이 남겼다. 너무 많다니까 '작게 주면 기분 안 좋다'고 한다. 강화도 인심이다.
0 0
맛집
세훈이 생일, 일식집으로 가다 수 손짜장으로 차를 돌렸다.
주차장엔 차를 댈 곳이 없을 정도로 차가 많다. 큰 애가 코스 A를 시킨다. 3~4 인용 먹을 양이란다.
먼저 탕수육이 나온다. 깔끔하고 담백하고 소스도 개운하다. 합격!
두 번째는 양장피가 나오는데 가운데 새우랑 채소 볶은 것을 올렸는데 이것도 맛이 깔끔하니 좋다. 합격!
세 번째는 짬뽕국물~~~칼칼하니 입안이 시원하다.
그런데 양이 너무 많아 이미 배가 차 버렸다.
마지막으로 쟁반짜장, 역시 푸짐하고 약간 달짝했지만 맛은 좋다. 그러나 이미 꽉 찬 배 때문에 반은 남겼다.
어쨌던 또 찾고 싶은 집!

전화 055-336-0331
주소 경남 김해시 분성로 545
극히 주관적 평가 ★★★★☆
0 0
맛집
작은 아들추천으로 간 집.
좁은 식당안은 사람들로 북적인다. 괜히 기대된다. 작은 아들이 수육 작은 것과 공기밥 하나를 주문한다.
밑반찬이 나오고 조금 있다 수육이 나온다. 부추무침이 상큼하고 김치도 직접 담근 것 같다.
수육 찍어 먹는 장이 특이하다. 젓갈에 고추가루, 겨자까지~~~특이하지만 맛은 좋았다. 수육도 부드럽고 담백하다.  국물이 다소 짠 게 흠이다.
돼지국밥 국물은 그릇에 반 정도되게 2사람분이 나온다.
사람들이 너무 많아 다소 정신이 없다.

전화 051-628-7020
주소 부산 남구 유엔평화로 35-1
극히 주관적 평가 : ★★★☆☆

0 0
1 2 3 4
블로그 이미지

새로운 세상을 향해 가다 잠깐씩 쉬며 여유를 갖는 시간 그 시간을 이 블로그와 함께 한다.

단미나르샤